한국 패널업체들의 OLED 발광재료 시장

중국 패널 업체들의 공격적인 라인 증설에도 불구하고 한국 패널 업체들의 OLED 발광재료 시장 주도는 계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유비리서치가 발간한 ‘AMOLED Emitting Material Market Track_2Q18’에 따르면, 주요 OLED 발광재료 시장은 2018년부터 2022년까지 총 100억 달러 규모가 될 전망이다. 전체 패널 업체들의 OLED 발광재료 지출액 중 Samsung Display의 중소형 OLED용 발광재료 지출액과 LG Display의 대면적 OLED 발광재료 지출액은 각각 27억 달러와 23억 달러 규모를 형성할 것으로 보인다.

<2018~2022년 OLED 발광재료 시장 전망>

 

중국 패널 업체들의 라인 투자와 가동 소식이 꾸준히 들리고 있지만, 수율이 개선되지 않으면 가동률도 개선되지 않기 때문에 중국 패널 업체들의 한국 패널 업체 추격은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Samsung Display가 automotive display 등 다양한 OLED 사업 확장을 검토하고 있으며 LG Display는 대면적 LCD 대신 대면적 OLED 집중 투자를 발표하였기에 한국 패널 업체들의 OLED 발광재료 시장 주도는 꾸준히 유지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에 발간된 AMOLED Emitting Material Market Track은 주요 발광재료의 평균판매가격과 각 발광재료 업체들의 실적과 재료 판매량을 포함하였다. 또한, 2018년부터 2022년까지 각 패널 업체별로 OLED 발광재료의 예상 구매량과 구매금액을 전망하고 있다.